본문 바로가기
세계 자동차 뉴스

GM이 전기차에 대한 올인을 강조하기 위해 새로운 로고를 공개

by 자동차 전문 교육 자동차 역사가 2021. 1. 9.
반응형

GM이 전기차에 대한 올인을 강조하기 위해 새로운 로고를 공개하다

 

GM의 새로운 전기차 로고 발표

한동안 GM의 새로운 로고는 '배기가스 제로'로 표시된다는 소문이 있었는데 사실 무근인 걸로 바뀌었다.

 

제너럴 모터스는 전기 자동차의 생산과 판매에 대한 자동차 회사의 새로운 의지를 전달하기 위한 새로운 로고를 선보였다. 동사는 또한 새로운 EV를 출시하려는 테슬라 및 다른 자동차 회사들과 경쟁하려고 하기 때문에 그러한 약속을 강조하기 위한 새로운 마케팅 캠페인을 시작하고 있다.

GM이 마지막으로 로고를 수정한 지 약 10년이 지났지만, 이번 업데이트는 113년 역사상 가장 극명한 변화를 보여준다. 가장 분명한 변화는 이전에는 대문자만 사용한 후 로고에서 소문자 "gm"을 사용하는 것이다. 그 밑줄은 회사가 최근에 발표한 Ultium 전기 자동차 배터리와 플랫폼에 맞추어 단지 "m"로 단축되었다.

파란색 사각형은 모서리가 둥글게 되어 있어 로고가 스마트폰 앱처럼 보입니다. 파란색은 정사각형 전체를 채우는 것이 아니라 윤곽선으로 사용되며, "m"의 음의 공간은 전기 플러그의 모양을 환기시키기 위한 것이다.

"113년 만에 다섯 번째 로고 변경입니다."라고 금요일 기자들과의 브리핑에서 GM의 최고 마케팅 책임자인 데보라 월(Deborah Wahl)이 말했다. "그리고 아마도 1964년 이후 우리가 한 일 중 가장 진보적인 일일 것입니다."

"113년 만에 다섯 번째 로고 변경"

새로운 마케팅 캠페인은 GM의 전기 자동차로의 전환을 중단시킬 것이다. 티핑포인트 작가 말콤 글래드웰(Malcolm Gladwell)이 자동차 회사의 대변인으로 발탁되었다.

GM New logo(출처 : GM)

자동차 브랜드 제품군의 모기업으로서 GM의 로고는 포드나 테슬라 같은 경쟁사들보다 눈에 잘 띄지 않는다. 예를 들어, 새 로고는 캐딜락 리릭(Cadillac Lyriq)에서 GMC 험머( Hummer)EV에 이르기까지 어떤 새로운 EV에도 표시하지는 않는다. 이와 같이, 새로운 마케팅 캠페인은 한 대의 차량을 판매하기 보다는 전기화 및 전동화에 대한 회사의 전반적인 의지를 전달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GM은 테슬라의 주가가 급등하는 것을 주시하면서 현재 몇 달 동안 수십억 달러의 중심축인 전동화를 선전하고 있다. 목요일,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는 자신의 순자산이 아마존의 제프 베조스를 능가하는 것으로 세계 최고의 부자가 되었다. 그리고 오늘, 처음으로, 테슬라의 주가가 GM과 포드의 결합 가치를 앞질렀다.

GM은 투자자들에게 전기자동차에 대한 자신의 헌신을 납득시키기 위해 노력해 왔다. 이 회사는 최근 2025년까지 전기 및 자율 주행 차량에 270억 달러를 지출하기로 약속했는데, 이는 COVID-19 대유행 이전에 발표한 200억 달러에서 늘어난 것이다. GM은 또한 전 세계에 30대의 신형 전기 자동차를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는데, 이 중 3분의 2 이상이 북미에서 판매될 것이다.

GM 2020년에 두 대의 신형 EV를 출시했는데, 캐딜락 리릭(Cadillac Lyriq SUV) SUV 2022년 말에 생산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고, GMC 험머 EV 2021년 말에 생산될 예정이다. 하지만 이 거대 자동차 회사는 자동차를 너무 늦게 시장에 내놓아 비난을 받고 있는 반면 다른 자동차 회사들은 훨씬 더 빨리 고객에게 EV를 공급하기 위해 경쟁하고 있다.

다음은 2017년부터 판매되고 있는 GM의 대중 시장용 전기 자동차인 Chevy Bolt의 두 가지 새로운 버전이 나올 것이다. 새로워진 볼트와 더 큰 볼트 전기 유틸리티 차량은 올해 초 자동차 회사의 "EV Day"에서 처음 발표되었고 2021년 여름에 생산에 들어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GM은 또한 400마일의 전기 쉐비 픽업 트럭(electric Chevy pickup truck)을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래드웰과 전기차의 "포용성"을 선언하기 위해 수많은 배우들에게 의존하는 새로운 광고 캠페인은 GM 1995년 처음으로 전기 자동차를 광고한 것과는 거리가 멀다.

GM new Logo와 말콤 크래드웰(출처: 인터넷)

불운한 EV1은 이 자동차 회사의 첫 번째 배터리 구동 차량이었지만, 후에 영화 '전기차를 누가 죽였는가'에 기록된 일련의 기업 결정으로 사망하였다. 그리고 GM은 장장 20년 전에 전기차 선도하고 싹슬이 할 수 있는 기회를 전략적 결정 혹은 석유 산업의 음모EV1의 단종을 결정하게 되었다. 그리고 이것은 두고두고 회사의 수익성 개선과 친환경차 선두 이미지를 잃게 되었고, 전 세계 환경론자들의 타켓이 되어 반환경 자동차 메이커가 되었다. 북미에서 친환경의 이미지는 도요타가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20년 넘게 지키고 있으며, 도요타에게는 대단한 수익성과 대표적인 친환경 기업으로 소비지들에게 기억되고 있다.

 

이제 세계 자동차 메이커는 두가지로 나누어져 있다. 친환경 기술을 가지고 전기차를 적극 추진하는 그룹, 유럽의 VWMEB라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가지고 있고, 북미는 GM Ultium 배터리와 플랫폼을 가지고 있다. 아시아에서는 한국의 현대가 e-GMP 플랫폼을 가지고 전기차 전용 아이오닉5 출시를 앞두고 있다. 일본은 도요타 하이브리드라는 최강의 라인업을 가지고 있다. 이 외 나머지 자동차 기업들은 독자적인 전기차 플랫폼이 거의 없거나 다른 회사로부터 차용하고 있다. 그리고 최근의 니콜라나 우리가 고급 브랜드라고 알려지 메르세데스 벤츠 마저도 그렇다.

 

북미 GM은 전기차에 모든 것을 걸고 GM의 로고마저 바꾸고 새로운 전기차 시대를 대비하고 있다. 과연 GM은 과거 EV1의 아픈 기억을 떨어내고, 전기차 및 친환경차의 선두가 될 수 있을 것인가?

여러분의 과연 누가 전기차의 최종 승자가 될 것으로 생각되나요?

☞ GM의 전기차 전략에 대하여 좀 알고 싶으면 아래 링크를 참조 바랍니다.

2020/03/11 - [세계 자동차 뉴스] - GM, EV 배터리(Battery, Ultium) 및 EV(전기차, Electric Car) 플랫폼 전략 발표(2020년 3월4일, 미시건)

반응형

댓글2

  • 민지 2021.01.13 23:41

    GM 로고 바뀌었단 뉴스는 봤는데 실물은 처음 봤네요. 주식 좀 사두는게 좋을까요? ㅋ
    답글

  • 자동차 역사가 2021.01.18 08:49

    예 맞습니다. GM도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가지 몇 안 되는 회사 중의 하나입니다. 장기적으로는 괜찮을 것 같습니다.
    답글